Home > 게임뉴스 > 최신뉴스

최신뉴스

최신/인기게임 뉴스

기본정보
title 엠게임, 465만 불 규모 '열혈강호 온라인' 중국 재계약 체결
guid 1554589
link https://www.gamemeca.com/view.php?gid=1554589
image https://cdn.gamemeca.com/gmdata/0001/554/589/695434_190328_gaajhkjh28dsk.jpg
description
중국 서비스 재계약을 체결한 '열혈강호 온라인' (사진제공: 엠게임)
▲ 중국 서비스 재계약을 체결한 '열혈강호 온라인' (사진제공: 엠게임)

엠게임은 중국 파트너사인 베이징후롄징웨이 커지카이파요우시엔꽁스(구 17게임, 이하 베이징후롄징웨이)와 465만불 규모의 ‘열혈강호 온라인’ 중국 서비스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오는 2020년부터 2023년까지 총 3년이다. 엠게임과 베이징후롄징웨이는 중국 서비스를 시작한 지난 2005년부터 이번 계약까지 총 7회의 재계약을 체결하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다.

엠게임 대표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은 중국인에게 친숙한 무협 장르에 귀엽고 아기자기한 그래픽, 철저한 현지화 작업 등으로 2005년 출시 당시 한류 열풍을 일으키며 큰 인기를 끌었다. 현재도 한국의 대표 게임 IP(지식재산권) 중 하나로 손꼽히며 인기리에 서비스 중이다. 

또한, 지난해 4분기 레벨 확장 및 신규 맵 오픈 등 중국 현지 대규모 업데이트 및 광군제 이벤트 흥행 성공으로 인한 매출 상승이 지속돼 올 1분기 엠게임 전체 매출 상승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이번 연장 계약도 현지의 인기 상승세를 반영해 지난 2016년 체결한 재계약 규모 대비 약 95만불 상승한 조건으로 체결하게 됐다.

베이징후롄징웨이 순징칭 대표는 “14년 동안 ‘열혈강호 온라인’ 서비스를 진행하며 쌓아 온 엠게임과의 오랜 파트너쉽, 서비스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성공적인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이번 계약으로 엠게임 전체 매출의 20% 이상 차지하는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로열티가 안정적으로 확보됐다”며, “중국에서 오랜 기간 사랑 받고 있는 ‘열혈강호 온라인’의 명성을 이어갈 수 있도록 파트너사와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엠게임은 지난 1월 북미, 터키 지역 ‘나이트 온라인’ 재계약에 이어 이번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재계약을 모두 현지 인기에 기인해 기존보다 좋은 조건으로 체결, 장기적인 매출 상승에 청신호가 켜졌다.
author 게임메카 류종화 기자
category GAME NEWS
source 게임메카
pubDate 2019-05-27 17:49:51
[Copyright ⓒ게임뉴스넘버원 게임메카 Gamemec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